노인간호사회

본문 바로가기

노인간호사회

인사말


노인간호사회 회장

하 주 영

노인간호사회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여러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제9대 노인간호사회 회장 하주영입니다.

대한간호협회 산하단체인 노인간호사회는 노인간호 현장에서 실무를 담당하고 있는 간호사들과 노인간호 교육 및 연구에 매진하고 있는 교육자들이 함께 대한민국의 더 나은 ‘노인간호’를 위해 활동하는 단체입니다. 2005년 창립된 이후 지난 15년간 노인간호 현장의 근무환경과 간호사의 처우를 개선하기 위한 정책을 마련하고 노인간호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노인간호 실무에 맞는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해 왔으며 유관단체와의 교류를 활성화하여 노인장기요양보장제도 및 지역사회 통합돌봄 정책과 관련된 현안을 논의하며 제도 개선 및 회원들의 권익 옹호를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우리나라의 고령화 비율은 OECD 37개국 중 최상위로, 2026년에는 ‘초고령사회’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노인인구의 건강수명을 늘리고 보건의료비용을 절감하기 위해서는 의료의 디지털 전환에 대한 방안이 모색되어야 하고 지난 2020년 COVID-19 펜데믹 상황을 겪으면서 감염병 시대에 적합한 돌봄의 형태에 대한 재고도 필요한 시기입니다. 이러한 사회적 배경과 의료환경의 변화는 노인간호실무, 노인간호 연구와 교육에 관계하고 있는 우리 노인간호사회 회원 모두의 역할이 더욱 중요하게 됨을 의미하는 것입니다.

간호의 본질은 돌봄이며 돌봄의 기본은 존중과 배려라고 생각합니다. 노인간호 현장이야말로 존중과 배려를 기반으로 한 ‘인간 중심의 간호’가 이루어져야하는 곳으로, 양질의 안정적인 간호 서비스가 제공되기 위해서는 법과 제도 안에서 업무범위를 명확히 하고 근무환경과 처우가 개선되어야 할 것입니다. 46년 만에 보건복지부 내에 신설된 간호전담부서인 ‘간호정책과’와 간호법 제정으로 간호사들이 사명감을 가지고 국민의 건강을 옹호하고 안전한 간호를 제공할 수 있는 뒷받침이 마련되길 기대합니다.

이제 포스트 코로나, 뉴노멀의 시대를 대비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노인을 돌보는 따뜻한 심장은 간직한 채, 디지털화 스마트화된 고도의 노인전문 간호서비스를 제공하는 주체로서 노인간호사회 회원들의 역량이 강화될 수 있도록 노인간호사회가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지지가 대한민국을 잘 간호할 수 있는 좋은 간호를 만들 수 있다는 신념을 가지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대한간호협회 노인간호사회   회장   하 주 영



경남 양산시 물금읍 부산대학로 49 간호대학 간호학과
Tel. 010-8291-5279  |  Fax. 0504-467-5279  |  E-mail. kgna@koreanurse.or.kr
Copyright 2005~2022 Korean Gerontological Nurses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